Our Recent Posts

Tags

임신성 고혈압 (gestational hypertension) 보다는 만성 고혈압 (chronic hypertension)

30대 후반 여자

최근 불임 시술 중 혈압이 200까지 측정되어

타내과에서 1주일간 혈압약 복용 후 (amlodipine?)

상담위해 내원함

; 아직 임신 성공, 착상 여부, 태아낭 확인하기 이전 시점임

진료실 혈압 146/90

19년도 말에 일차검진 시행한 분으로 당시 기록에 의하면

진료실 혈압 148/94

1주일뒤 혈압 추적시 146/94 여서 생활습관 조절 및 체중 감량 하고 2개월뒤 추적하기로 하였으나 추적 소실

진단은? 과거 기록이 있고 임신 확인이 안되는 시점 (혹은 임신 20주 이전) 으로 만성 고혈압으로 보면 되겠다.

앞으로의 관리는?

영국 NICE에 의하면

•Offer antihypertensive treatment to pregnant women who have chronic hypertension and who are not already on treatment if they have:

– Sustained systolic blood pressure ≥140 mm Hg or

– Sustained diastolic blood pressure ≥90 mm Hg.

[Based on very low to moderate quality evidence and the experience and opinion of the GC]

혈압약 성분은?

•Consider labetalol to treat chronic hypertension in pregnant women. Consider nifedipine for women in whom labetalol is not suitable, or methyldopa if both labetalol and nifedipine are not suitable. Base the choice on any pre-existing treatment, side effect profiles, risks (including fetal effects), and the woman’s preference.

[Based on very low quality evidence and the experience and opinion of the GC]

; labetalol은 주사제만 있으며, nifedipine 서방정을 사용해 볼수 있겠다.

https://pubmed.ncbi.nlm.nih.gov/31501137/


Women with chronic hypertension are also at increased risk for cesarean delivery before the onset of labor and postpartum hemorrhage, compared to women without chronic hypertension. 고혈압 산모는 제왕절게 및 산후 출혈의 위험이 증가한다.

Furthermore, women with chronic hypertension are at 5-fold or higher risk for maternal mortality, peripartum cardiomyopathy, cerebrovascular accident, pulmonary edema or renal failure. 모성사망율, 산후 심근병, 뇌혈관질환, 폐부종/신부전의 위험이 5배 이상이 된다.

women with chronic hypertension are at increased risk for low birthweight neonates (defined as birthweight < 2,500 grams) (risk ratio (RR) 2.7, 95% CI 1.9-3.8), preterm birth less than 37 weeks’ gestation (RR 2.7, 95% CI 1.9- 126 3.6), neonatal intensive care unit admission (RR 3.2, 95% CI 2.2-4.4) and perinatal death (RR 4.2, 95% CI 2.7-6.5). 저출생아의 위험이 2.7배, 조산의 위험이 2.7배, 신생아중환자실 입원율이 3.2배, 신생아사망율이 4.2배로 증가할 수 있다.

New data including a systematic review raise the possibility that the in utero environment of a patient with untreated chronic hypertension, aside from medication exposure, may contribute to congenital malformations including esophageal atresia 8 (aOR 3.2, 95% CI 1.2-8.3)28 and congenital heart disease (RR 1.4; 95 % CI 1.2-1.7). (금기가 되는 성분의) 혈압약 노출을 제쳐두고 치료하지 않는 고혈압의 자궁내 환경은 기형의 발생에 기여할 것이다, 선천성 식도 폐쇄의 경우 3.2배, 선천성 심질환의 경우 1.4배.

https://pubmed.ncbi.nlm.nih.gov/31715148/


SMFM, ACOG 에 의하면 혈압약 시작 시점에 대해 의견이 다르나....

<Control of 11 208 Hypertension in Pregnancy Study (CHIPS)>

less tight BP control (DBP 85 vs. 100) was associated with a higher prevalence of severe hypertension as well as development of thrombocytopenia and transaminitis. 혈압조절을 느슨하게 하면 심한 혈압으로 진행하거나 혈소판 감소/간수치 상승의 빈도가 더 높다.

The incidence of adverse perinatal (primary) and maternal outcomes did not differ by did not differ between groups. 그러나, 산모나 신생아에 대한 결과는 차이가 없었다.

The risk of a small-for-gestational-age (SGA) neonate < 10th 216 percentile was not significantly lower with less tight BP control overall (16.1% vs. 19.7%; aOR 0.78, 95% CI 0.56-1.08). However, it was lower in the subgroup with chronic hypertension (aOR 0.66, 95% CI 0.44-1.00) mirroring concerns in women with mild chronic hypertension who are treated. 그러나, 만성 혈압 산모에서 작은 태아의 발생은 증가한다?



동대문구 답십리 우리안애, 우리안愛 내과, 건강검진 클리닉 내과 전문의 전병연


#동대문구내과 #성동구내과 #광진구내과 #답십리내과 #장안동내과 #용답동내과 #청량리내과 #한양대역 #왕십리역 #답십리사거리 #촬영소사거리 #전농동내과 #내과 #건강검진 #위내시경 #대장내시경 #갑상선초음파 #복부초음파 #경동맥초음파 #심장초음파 #암검진 #래미안위브아파트 #엘림스퀘어 #두산아파트 #동아아파트 #한양아파트 #동답한신아파트 #두산위브아파트 #힐스테이트청계아파트 #래미안미드카운티 #청솔우성